방사선·안전

건식저장시설의 필요성

사용후핵연료의 안전한 관리를 위해 건식저장시설이 필요합니다. 중간저장시설과 영구저장시설의 부지 선정과 건설은 오랜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때문에 중간저장시설이 운영되는 시점까지 원전 내에서 한시적으로 운영할 추가 임시저장시설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저장시설 포화
저장시설 아이콘
  • 2016년 10월 기준,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시설의 포화율은 월성원전 81.8%, 한빛원전 63.1%, 고리원전 86.4% 등으로 나타났습니다.
  • 특히, 월성원전은 머지않아 완전 포화상태에 이를 것으로 예상돼 건식저장시설의 건립이 시급한 시점입니다.
  • 차후, 사용후핵연료 재검토위원회에서는 현재 사용후핵연료 포화량과 예상 포화 시기를 조사하여 발표할 예정입니다.
 사용후핵연료 포화 예상 시기 - 월성원자력본부 : 2019년 완전포화 예상  , 한빛원자력본부 : 2024년 완전포화 예상 , 고리원자력본부 : 2024년 완전포화 예상 , 한울원자력본부 : 2037년 완전포화 예상 , 신월성원자력본부 : 2038년 완전포화 예상
전력수급 차질
전력 아이콘
  • 사용후핵연료 임시저장시설이 포화될 경우, 사용후핵연료 처리 과정에 차질이 생겨 원전 가동을 중단해야 하는 상황이 야기될 수 있습니다.
  • 우리나라 전력 공급의 약 30%를 차지하고 있는 원전 가동 중지는 우리나라 전반에 큰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폐로원전의 원활한 해체
원전해체 아이콘
  • 한편, 고리 1호기 등 영구 정지된 폐로 원전의 경우, 원활한 원전 해체를 위해서는 습식 저장고에 관리되고 있는 사용후핵연료의 냉각ㆍ반출 과정이 필수적입니다.
  • 때문에 이때 반출된 사용후핵연료를 안전하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건식저장시설 확보가 필수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원활한 원전 해체를 위해 건식저장시설에 사용후핵연료가 임시 저장되는 과정을 표현한 이미지
임시쉘터 확보
임시쉘터 아이콘
  • 사용후핵연료는 습식저장시설에서 중간저장 단계로 넘어가기 위해서 임시저장시설이 필요합니다.
  • 그러나 중간저장시설의 부지 선정부터 건설까지는 매우 오랜 기간이 소요됩니다.
  • 때문에 중간저장시설이 운영되는 시점까지 한시적으로 사용후핵연료를 관리할 원전 내 건식저장시설의 건립이 필요합니다.
우수한 안전성
안전성 아이콘
  • 건식저장시설은 안전성 측면에서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 지속적인 관리가 요구되는 습식저장시설과는 달리, 건식저장시설은 자연냉각방식, 내진 설계, 다중 차폐 방식 등을 통해 사용후핵연료를 안정적으로 관리할 수 있습니다.
이 페이지 콘텐츠에 대한 의견이 있으신가요? 글을 남겨주시면 담당자에게 전달됩니다.
  • 담당업무 사용후핵연료(공론화)
  • 담당부서  원전사후관리처 사용후핵연료부
  • 담당자 이현석
  • 연락처 054-704-6256
방문자 통계